더펜
 
[더펜 만평]
 
 
작성일 : 18-02-24 00:56
고은시인은 고은손으로 더듬었나?
 글쓴이 : 이어도
조회 : 1,423   추천 : 1   비추천 : 0  
여제자를 더듬었다는 고은시인은
손이 고와서 봐주나?

노벨상에 올라간 사람이라서 봐주나?
노벨상을 탓으면 정말 큰일 날뻔했다.
무슨 잣대가 그래?

너희놈들의 딸이고 아내라고 생각해봐.
그 인간의 시가 교과서에 실렸다면
당장 내려야지.
네넘들이 모두 연줄로 문단을 형성하고 행세하는
벌레같은 넘들이겠지. 

글을 쓴다고? 시를 쓴다고?
에라이, 뒈질넘들아!!
ㅈ ㅅ 나 빨아라.
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
[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8-03-02 17:43:59 토론방에서 이동 됨]
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

 
 

Total 64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
64 충남 홍성 돼지열병 의심 신고 '음성' … 라건아 09-30 1127 0 0
63 청와대 붉은 여우 임종석의 유혹 (34) 이어도 09-10 1918 0 0
62 국회는 청와대의 충실한 스피커,청와대는..... (1) 이어도 09-06 6926 0 0
61 해골선생은 뒤로자빠져도 남의 탓 이어도 08-20 1193 0 0
60 나뭇군과 선녀의 현대재판 (49) 이어도 03-10 34499 1 0
59 남북,미 달라진것도 달라질것도 없다 이어도 03-09 1248 1 0
58 푼수도 가지가지 이어도 03-07 1438 0 0
57 빨/갱이나라에 시작되는 자아비판과 권력투… (2) 이어도 03-06 1324 1 0
56 대북 빨갱이 특사단 무엇을 감추나? 이어도 03-05 1297 1 0
55 좌파정권의 도덕성 (2) 이어도 02-28 1834 1 0
54 고은시인은 고은손으로 더듬었나? 이어도 02-24 1424 1 0
53 북한을 짝사랑하다 신세조진 문가정권 이어도 02-20 1386 1 0
52 문가야 장받아라 이어도 02-12 1313 0 0
51 추억의 도곡동할배 이어도 02-10 1231 1 0
50 남자는 미투가 없나? (1) 이어도 02-08 1342 1 0
 1  2  3  4  5